마음의 나침반을 따라
        욕지도에 오시겠습니까

"누구나 마음 속에 자기만의 바닷가가 하나쯤 있는게 좋다"

유유자적 노후를 보낼 수 있고,

로망살이를 할 수 있는 곳
바로 이 곳은 어떤 삶을 살아갈지

그림이 그려지는 곳입니다.

고추장, 된장 장독에 담아도 보고
꽃나무에서 꽃을 따다 말려서 꽃차도 드셔보시고 하다보면
사는 재미에 푹 빠지실 겁니다 

 

055-647-0229